Go to the private Toto method that can be used for all ages.

사설토토 승인전화 없이 즐기는 방법

나만 혼낸다 라는 생각을 가지고 있고, 친한친구들도 없어서..사설토토 즐겨 학교가기 다는 말을

할까봐 걱정입니다.. 이미 선생님들 사이에 저희 아이는 눈밖에 난 은데..앞으로

3년을 잘 다닐수 있을지 걱정도 되고..전학을 가도 이런것들은 다 문이 난다고 하

던데..ㅠ​일단 아이가 산만하고 장난쳐서 지적받은건 괜찮아요.당연히 혼나야죠.하

지만 선생님이 저희아이를 위협적인 아이라고 생각하시는 같아 그 부분을 당장

내일이라도 풀고 넘어가야하는건지..아니면 그냥 아이를 각해서 조용히 넘어가야

하는건지..도무지 모르겠어요ㅠㅠ 어머님이랑 다른 식들은 위협적인 행동이라고

말한부분은 선생님한테 사과받아야한다고하고..또 떻게 생각하면 선생님이랑 관

계가 나빠져서 아이에게 좋을게 없을거 같기도고..ㅠ 이미 선생님도 빈정상할대로

상했을텐데..정말 답답하고 속상해서 툭하 물만 나는 요즘입니다…ㅠ 조언 좀 부

탁드려요면 전학을 시킬거같아요. 내아에 대해 편견을 가지고 있는 저런 선생님

과는 한시도 같이 있게하고싶지 않네. 교육자로서 자질이 없어작년에 나이있으신

남자선생님 이셨고 올해는 40대중반정도 되는 여자선생님이시고 본인 아들도 저

희학교에 6학년에 다니고 있요ㅠ 전학도 생각해봤는데..일단 멀리 가지는 못하는

상황이고..그래봤자 동네데..안좋게 전학가면 다 소문이 돈다고 하더라구요ㅠ 선

생님이랑 일단 통화든 담이든 해야할거같은데..저도 말을 잘 못해서 또 어버버할

까 걱정이에아이에 의를 주고있고 지난번에도 심리상담소에서 상담 받았었는데

융통성이 좀 떨진다고 하더라구요..그래서 일단 여러군데 상담신청해 놓은 상황이

안이 되는 글 너무 감사합니다ㅠ 제가 내일 당장 고민이되는 부분은..”위협적인

행동”이는 부분을 선생님과 짚고 넘어가야하는게 맞는건지..어쨋든 선생님은 이

미 어님께서 교무실로 전화하신것 때문에 빈정이 상해있을텐데 그냥 아무일도 없

다는듯이 넘어가는게 맞는건지..모르겠어요ㅠ주변에서는 선생님과 아이의 관회복

이 가장 중요하다고 하는데..그 관계회복이 될수있을까..싶고.. 어머님이랑 화하는

데 담임이 1,2학년때 선생님들도 저희아이가 문제가 있었다는 식으로 기했다는둥

그런식으로 말했다는거보면 이미 선생님들 사이에 안좋은 소문이 거같은데 앞으

로 남은 학년에도 만날 선생님들이 저희아이를 좋은시선으로 라봐주실까..걱정부

터 앞서는게 사실이에요ㅠ 그래도 일단 저는 아이를 믿어고 힘이 되어주려고 노

력하고는 있는데..너무 속상해서 도움얻고자 올려봤어나가면 아무것도 아닌거라

는 말이 확 와닿네요ㅠ 첫 아이의 일이고 처음 겪어는 이 시간이 왜이리 길게만

느껴지는지..ㅠ 빨리 이 시간이 지나서 그때 그랬..하면서 웃을수 있으면 좋겠어

요!! 경험담까지..진심어린 조언..정말 감사니다ㅠㅠ 힘내서 아이와 함께 이시기

잘 버텨볼 돌봄샘 학원샘 상담하시면서 이태도에대한 이야기를 들어보시고…줌수

업도 어찌하는지 한두번은 몰래 관해보세요…그리고 같은반 다니는 엄마

토토사이트 먹튀검증업체 확인

에게 한번 아이를 물어보기도 하시고(참용…필수는 아님)…. 객관적으로 우리아이

상태를 살펴보는것이 필요한거같아~ 일단 학교상황은 더 악화되지않게 멈추시

는게 나아가 답답한 부분이 이거든요ㅠ 돌봄은 작년에 바로 그만뒀고 학원을 여

러가지 보내는데..작년부터 학에서 선생님께 지적을 받아서 제가 학원쌤들이랑 통

화할때 항상 한번씩 체크 는데..담임선생님이 말씀하시는것같은 위험한 행동이나

위협적인 행동같은 내은 들은적이 단한번도 없었어요..특히 누굴 먼저 때린다거

나..(아이가 등치도 고 키도커서 제가 어릴때부터 진짜 교육많이 시켰어요) 하는

행동도 없었구요.ㅠ 주위에 아는 엄마들도 도무지 이해가 안된다는 반응이에요..

ㅇㅇ이가?? 이 낌이랄까…저는 아이가 산만하고 그런부분은 그렇다 치는데..선생

님께서 위협인 아이..라고 생각하시는거같아 그 부분은 풀고가야하나..그것도 그

냥 넘어가하나..모르겠어원글님이 아이를 키가 크고 등치도 있고, 목소리도 크다

고 표현셨는데,, 여기에 산만한 아이면 선생님 입장에서 아이를 케어하기 힘들 수

있요. 솔직히 등치가 크니 남들 행동하는 거 절반만 해도 튀어 보일 수 있겠죠.. 데

선생님이 애를 낙인을 찍어버리면 친구들도 쟤는 선생님 말 안 듣고, 거친 이라고

생각할 수 밖에 없어요…저라면 아이를 좀 더 살펴보고,, 아이의 산만 분이 치료가

필요할 정도인지 체크하겠어어요. 그리고 아이 자존감을 위해서도 새로운 친구,

선생님과 시작하게 할 것 같아요.네..선생님께서 학습적인면 혀 부족하지않은데

또래에 비해서 집중도나 단체생활면에서 부족한 모습이 이 보인다고 하셨었어요..

제가 보기에는 치료가 필요할정도의 산만함은 아니고 판단했기에(그랬다면 평소

에 수학이나 영어학원등에서도 문제행동에 대해 질을 주시지 않았을까요..) 아이

에게 주입식으로 관리를 했었어요..앞으로도 속 제가 더 아이를 관리하고 살펴보

는 방법이 지금으로서는 최선인가봐요..댓 사합니다~~!시어머니까지 전화해서 교

감을 찾고. . . 전 이게 문제를 크게 키 은데요.교사가 가정에 좋지 않은 일로 전화

하기 부담스러웠을거예요.오죽하면 을까 이 생각을 하셔야지 내 새끼가 뭐가 어

때서 이런 마인드는 좀. . .암튼, 전 어머니가 학교에 전화하셨다는게 참 놀랍네요.

진짜 이런 일이 있고 이런 분들 네요. . .와. . .전학 생각 마시구요 담임샘이 객관적

으로 보고 판단하셨을거니 고 맡기시고 어떡하면 문제행동을 고칠 수 있을까 고

민을 해야지선생님이 우 이를 위협적이라고 표현했다고 그걸 물고 늘어지는것은

어리석은 행동입니다.지적한 선생님께 속상하다고 다른 학교로 가봤자 거기서도

똑같아요.이 기회 은쪽으로 발전시키세요. 스트레스 받을일 전혀 아니에요. 내 아

이의 문제행동 아 들이세요. .머님도 내새끼가 어때서라는 마인드라기보다 글에서 게시했듯 생님께

사설토토 안전하게 즐겨

서 위협적이라는 표현을 하시기에 놀라셔서 구체적으로 어떤행동인지 금하셨고

정말 문제가 있다면 치료를 해야겠으니 전화를 하신거였어요..교감 머님이 바꿔

달라고 한게아니고 교무실에서 연결해준 거였고..당연히 예의갖춰 씀하셨답니다..

제가 게시글이 길어 다 올리지 못했지만 평소 담임선생님과 통할때 느꼈던 말투

며..대처하는 행동들을 보면 저희아이가 차별을 당한다고밖 각이 들지않는 상황들

이 종종 있어요..ㅠ그럴때에도 아이에게 더 주의주고 더 심하자고 타이르고 했었

어요..저희아이의 문제행동을 못받아들이는게 아니에..가 알기론 이번에 서로 밀

친 아이도 꽤나 거친아이인데 그 아이는 왜 똑같이 내지 않았으며 그 아이 어머니

에게도 저한테처럼 똑같이 말씀을 하셨을지 궁하더라구요..지금도 아이에게는 선

생님이 이유가 있으셔서 그럴거다 라고 더 심하자 얘기하는데..참어렵네요..ㅠ 댓

글 감사합니다~!!게나 좋은선생도, 누구게나 나쁜선생도 없어요. 내아이랑 맞으면

좋은선생님이고, 내아이랑 안맞으 쁜선생님이 되는거지요~ 지금그 선생님도 누

군가에겐 좋은선생님 일거예요. 모가 이런상황 저런상황 모두 받아들이며 잘 대

처하는 모습을 보여주셔야 아도 잘 적응해나갑니다. 시어머님께서 학교로 전화하

셨다니…… 이걸로 앞으로 이에게 좋지않은 이미지를 남기신것 같아요 ㅜㅜ문제

를 멀리서 찾지 마시고, 번기회에 내 아이를 좀더 들여다볼 수있는 기회가 되셨으

면 합니다. 홈페이지 에서 즐기세요 합니다. 홈페이지 에서 즐기세요